[강릉]고품격 문화의 도시 위상 떨쳤다

 여름 국악음악회 전통 음악 등 각종 문화 행사 선보여
 

◇강릉선교장이 주최하고 강원일보사 등이 후원한 "여름국악음악회" 가 지난 7일 강릉선교장 야외무대에서 열렸다. 강릉=최유진기자

강릉여름 피서철을 맞아 강릉지역 곳곳에서 다양한 문화공연 이벤트가 마련돼 세계적 고품격 문화의 도시 강릉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.


강릉선교장(관장:이강백)은 지난 6일 선교장 내 야외공연장에서 `여름 국악음악회'를 개최했다.


강원일보사 등이 후원한 여름국악음악회에는 가수 서유석이 출연해 히트곡을 선사했으며 김종기류 가야금산조, 김진애 장경진 모녀의 가야금 이중주, 법우 스님의 양반춤 공연, 장경진씨의 25현 가야금 창작공연 등이 이어져 전통음악의 진수를 선보였다.


또 `제12회 정동진 독립영화제'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3일 동안 정동초교에서 열려 21편의 단편영화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가 마련됐다. 관객들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모기장과 돗자리, 옥수수 뻥과자 등 간식도 제공됐다.


(사)왕산이 주최하고 하슬라아트월드와 한국실험예술정신이 주관한 `제4회 하슬라 즉흥 예술제'도 6,7일 이틀 동안 강동면 하슬라아트월드에서 열렸다. 퍼포먼스 아트를 중심으로 음악 마임 무용 등 장르를 넘나든 세계 5개국 10여명의 아티스트들이 출연해 국경을 초월한 인류애를 예술작품으로 선보였다.


강릉시 연곡면 신왕리 녹색농촌체험마을 추진위원회(위원장:최상익)는 지난 7일 신왕리 마을회관 앞 솔숲에서 `제1회 신왕리 솔숲 작은음악회'를 개최했다. 성음윈드앙상블악단과 소리천사 가수 정한식 등이 출연해 자연과 하나 되는 감미로운 음악을 선사했다.


이 밖에도 주문진 장덕리 `여름 허수아비 축제'가 7,8일 이틀 동안 열려 신리천 뗏목타기 맨손 송어잡기 등 체험행사가 열렸으며 강릉시 강동면 하시동3리 `풍호마을 연꽃축제'가 8일 폐회식을 끝으로 10일간의 공연·체험행사를 마무리했다.


최영재기자

원본  http://www.kwnews.co.kr/nview.asp?s=501&aid=210080800094